검색

평택해경, 제부도 바닷길 침수 차량 구조

25일 오후 5시 45분...밀물에 2명 탄 승용차 침수 인명 피해 없어

가 -가 +

김현진 기자
기사입력 2020-05-26

▲ 밀물에 침수 직전인 승용차에 해양경찰이 고정조치를 취하고 있다/사진=평택해양경찰청     © 모닝투데이


[모닝투데이=신지현 기자] 평택해양경찰서(서장 김석진)는 5월 25일 오후 5시 45분쯤 경기도 화성시 서신면 제부도 바닷길 육지 방향 약 340미터에서 밀물에 침수된 승용차를 구조 조치했다고 26일 밝혔다.

바닷물에 침수된 승용차에는 2명이 타고 있었지만, 밀물이 밀려오기 전에 신속히 제부도로 대피해 인명 피해는 발생하지 않았다.

평택해양경찰서에 따르면, 사고 차량은 25일 오후 4시 50분쯤 썰물에 드러난 바닷길을 이용해 육지 방향으로 이동하다가 타이어 파손으로 정지했던 것으로 알려졌다.

오후 5시 13분 제부도 바닷길에 침수 차량이 있다는 신고를 접수한 평택해양경찰서는 제부도에 있는 평택해경 구조대를 현장에 보내 오후 5시 45분 차량에 대한 고정 조치를 완료했다.

침수차량은 25일 제부도 바닷길 통행 가능 시간인 오후 7시 43분 이후 견인 차량에 의해 이동 조치됐다.

평택해양경찰서 관계자는 “제부도 바닷길은 노면 상태가 고르지 않아 타이어 파손 등 차량 고장이 발생하기 쉽다”며 “바닷길 통행이 가능 시간을 반드시 확인하고, 통행 시간이 끝날 때 급하게 차량으로 이동하는 것을 피해야 사고를 예방할 수 있다”고 당부했다.

※ 5월 25일 제부도 통행 가능 시간

1회 : 08:23 - 16:49

2회 : 19:43 - 26일 04:38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최신기사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Copyright ⓒ 모닝투데이.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