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경과원, 지역별 맞춤형 신규사업발굴에 힘써

서부권 중소기업 대상 ‘기업이 필요로 하는 지원사업 분야’ 설문조사 실시

가 -가 +

신지현 기자
기사입력 2020-07-10

▲ 경기도경제과학진흥원 전경     © 모닝투데이

[모닝투데이=신지현 기자] 경기도경제과학진흥원이 코로나19로 위기에 있는 중소기업을 위해 지역별 맞춤형 신규사업 발굴에 힘쓰고 있어 눈길을 끌고 있다.

경과원은 지난 62주간 경기도 서부권(안산, 시흥, 부천, 광명, 김포) 중소기업을 대상으로 신규 사업 발굴을 위한 설문 조사를 실시했다.

설문조사는 2021년 기업이 필요한 지원 사업을 분야별로 선택하는 방식으로 진행됐고, 175개사가 설문에 응답했다.

설문결과는 제조기업 제품개발 설계의 고도화 지원(31.4%) 부품소재 신기술 산학연협력 사업화 지원(25.2%) 중소기업 샘플 통관 운송 정식 물류비 지원(19.3%) 초기기업 홍보 마케팅 CIBI 제작 지원(11.3%) 중소기업화상 마케팅 시스템 구축 지원(6.4%) 원료 부품 소재 수입상담회(6.4%) 순으로 나타났다.

특히 설문결과 상위 3개 항목인 제조기업 제품개발 설계의 고도화지원과 부품소재 신기술 산학연협력 사업화 지원, 중소기업 샘플 통관 운송 정식 물류비 지원은 설문에 참여한 5개시 모두 70%를 넘는 결과를 보여 지원이 시급한 것으로 나타났다.

경과원은 이번 설문결과를 토대로 기업이 필요로 하는 사업을 2021년 서부권 5개 시군(안산, 시흥, 부천, 광명, 김포) 시ㆍ군별 제안해 신규 사업으로 반영될 수 있도록 추진한다는 방침이다.

경과원 김종석 지역특화산업본부장은 이번 서부권 중소기업 수요조사에 이어 앞으로도 지역별 조사를 계속해서 추진할 계획이라며, “기업과의 소통을 통해 기업이 실질적으로 필요로 하는 지역별 맞춤형 지원사업 발굴 및 개발을 위해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이번 설문조서에 대한 보다 자세한 사항은 경과원 서부권역센터로 문의하면 안내받을 수 있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최신기사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Copyright ⓒ 모닝투데이.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