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평택 농산물 생산농가에게 잔류농약 분석서비스 제공

가 -가 +

신지현 기자
기사입력 2021-01-27

▲ 잔류농약 분석 모습/평택시 제공     © 모닝투데이


[모닝투데이=신지현 기자] 평택시는 지역농산물의 안전성을 강화해 시민에게 안전한 농산물을 공급하기 위해 작년에 평택시농업기술센터 내 안전분석실을 조성, 올해부터 본격적인 농산물 잔류농약 분석 서비스를 실시한다고 밝혔다.

 

잔류농약 분석서비스는 평택시에 주소를 둔 농업인이나 관내에서 농산물을 생산 중인 농업인이면 누구나 무료로 분석의뢰

가 가능하며, 시료 봉투에 출하 전 농산물 1~2㎏을 채취해 안전분석실(본관 1층)로 신청하면 된다.

 

농업기술센터는 농산물을 시장에 출하하기 전 잔류농약(안전성)분석 결과에 따라 「안심출하가능일」을 제시해 주며, 농업인이 안전한 농산물을 생산할 수 있도록 계속적으로 적극 지원해 나갈 계획이다.

 

농업기술센터 관계자는 “농산물의 안전에 대한 소비자의 요구가 높아짐에 따라 앞으로 지역 농산물을 출하 전 안전성 관리를 통해 선제적으로 대응함으로써 소비자가 지역 생산 농산물의 안전성을 더욱 신뢰하고 구입할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해 줄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고 말했다.

 

잔류농약(안전성)분석에 관한 자세한 사항은 농업기술센터 기술보급과 환경축산팀 안전분석실로 문의하면 된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최신기사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Copyright ⓒ 모닝투데이. All rights reserved.